PRESS

'꽃길만 걸어요' 정유민 "오늘 첫방송, '꽃길' 함께 걸어요"
2019.10.28

▲ '꽃길만 걸어요'에 출연하는 배우 정유민. 제공| 정유민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정유민이 '꽃길만 걸어요' 본방사수를 당부했다.

정유민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첫방송합니다"라고 '꽃길만 걸어요' 첫 방송을 앞두고 소감을 밝혔다.

정유민은 극 중에서 안하무인 트러블메이커이자 하나음료 유일한 상속녀인 황수지 역을 맡았다. 황수지는 아버지 병래(선우재덕)에게는 두둑한 배짱을, 엄마인 윤경(경숙)에게서는 인형 같은 외모를 물려받은 인물이다.

'꽃길만 걸어요'에서 오만방자한 상속녀로 연기 변신을 선보이는 정유민은 "'꽃길만 걸어요' 함께 걸어요"라고 애정을 당부했다.

정유민은 드라마 '흉부외과', '이판사판',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목격자'로 주목받고 있는 배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