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신예 성이언, '보좌관' 국회 출입기자役 캐스팅…'지적인 변신'
2019.06.12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신예 배우 성이언이 JTBC 드라마 ‘보좌관’에 국회 출입기자 역으로 캐스팅됐다.

성이언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성이언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제작 스튜디오앤뉴)에 국회 출입기자 역할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리얼리티를 살린 현실 반영 드라마’를 표방하고 있는 ‘보좌관’인 만큼, 정치인들이 자신을 알리는 데 무엇보다도 중요한 존재인 국회 출입기자의 활약 또한 극중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예이지만 안정적인 연기력과 훈훈한 비주얼을 갖춘 기대주인 성이언은 ‘보좌관’에서 날카로우면서도 지적인 면모로 새로운 변신을 시도할 예정이다.

성이언은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를 통해 “‘보좌관’을 통해 지금까지의 여린 듯한 모습에서 완전히 벗어나 지적이면서도 강인한 기자의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예고했다.

배우 성이언은 2012년 영화 ‘범죄와의 전쟁’으로 데뷔해 ‘감기’ 단편영화 ‘너를 기다리는 동안’ ‘누구인가’ ‘오늘의 난’ ‘관계의 공식’ 드라마 ‘The K2’ 등으로 활동했으며, 최근 한국-인도네시아 합작 웹드라마 ‘러브 디스턴스2’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다.

‘보좌관’은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미스 함무라비’,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제작사 스튜디오앤뉴 등 믿고 보는 제작진의 만남으로도 주목을 받고 있다. 6월 14일 금요일 밤 11시 JTBC에서 첫방송된다.